LPGA 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In Ju-Yeon

LPGA 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In Ju-Yeon

KLPGA 투어에 또 한명의 스타가 탄생되어 팬들을 기쁘게 하였습니다. 주인공은 바로 지난해 Dream Tour에서 사상 첫 우승을 차지하며 시선을 끌었던 만 21살의 한국의 In Ju-yeon 입니다. 그녀는 지난 일요일 경기도 용인시 수원 컨트리클럽 뉴코스에서 열린 2018 NH Championship에서 사상 첫 우승을 차지하였습니다.  In Ju-yeon은 “초반에 많이 떨려서 실수가 많이 나왔다. 차분해지려고 많이 노력했다”라고 우승 소감을

KLPGA 투어에 또 한명의 스타가 탄생되어 팬들을 기쁘게 하였습니다. 주인공은 바로 지난해 Dream Tour에서 사상 첫 우승을 차지하며 시선을 끌었던 만 21살의 한국의 In Ju-yeon 입니다.

그녀는 지난 일요일 경기도 용인시 수원 컨트리클럽 뉴코스에서 열린 2018 NH Championship에서 사상 첫 우승을 차지하였습니다.  In Ju-yeon초반에 많이 떨려서 실수가 많이 나왔다. 차분해지려고 많이 노력했다라고 우승 소감을 밝혔습니다.

In Ju-yeon 이날 Birdy 4개와 Boggie 2, Doble Boggie 1개로 최종합계 9 Under 207 Strokes  (66+69+72) 기록해 한국의 Kim, So-yi (24) 공동선두로 마친 ,  2 연장전에서 3m 가량의 Birdy Put 성공시키며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습니다.

In Ju-yeon 2015 1 Tour 데뷔했으나 이듬해 Seed 잃어 2 Tour 떨어졌습니다. 그러나 지난해 다시 1 Tour  Seed 되찾았습니다. 지난해2 Tour 새로 생긴 총상금 5억원의 호반 챔피언십에서 우승해 1억원의 상금을 받기도 했습니다.


한편,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In Ju-yeon은 향후 10년간 프로골퍼로 활약하고 싶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습니다.

limasawa
ADMINISTRATOR
PROFILE

Posts Carousel

Leave a Comment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with *

Cancel reply